전국 300여명의 전통시장 청년상인들이 뭉친다!
전국 300여명의 전통시장 청년상인들이 뭉친다!
  • 포비즈미디어=김선영기자
  • 승인 2018.11.05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국 청년상인 네트워크 출범 및 통합 워크숍” 개최
- 백종원 대표 창업토크쇼, 확실한 비전과 준비를 갖고서 창업해야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상), 김윤규 청년장사꾼 대표(좌), 배성기 국가대표 과일촌 대표(우)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상), 김윤규 청년장사꾼 대표(좌), 배성기 국가대표 과일촌 대표(우)

중소벤처기업부(홍종학 장관)는 11월 5일(월)부터 6일(화)까지 이틀간 대전 KT인재개발원에서 전국에 있는 전통시장 청년상인들이 한 자리에 모여 “청년상인 전국 네트워크 출범 및 통합 워크숍”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전통시장의 미래를 대비하여 2015년부터 추진해온 청년상인 육성사업의 지원을 받아 전국의 전통시장에서 창업하여 활동중인 청년상인 300여명이 이번에 처음 모인다.
 
금번 행사는 청년들에게 불모지나 다름없던 전통시장에서 여러 가지 어려움을 이겨내고 “청년상인”의 성공 가능성을 보여준 청년상인들을 격려하고 청년상인으로서의 비전과 소명의식을 다시 한 번 일깨우기 위해 마련하였다.
 
전국 각지에서 홀로 고군분투했던 청년들이 처음으로 만나 서로간 이해와 소통의 폭을 넓히고 향후 지속적인 상생발전을 위해 필요한 교류․협력 네트워크도 구축하게 된다.
 
또한, 신포국제시장 청년몰(눈꽃마을), 대전 중앙시장 청년몰(청년구단) 지도로 청년상인들에게 친숙한 백종원 대표가 재능기부로 특별출연하여 토크콘서트 “기본으로 단련된 장사의 프로가 되라”를 진행할 예정이다.

성공한 청년사업가 김윤규 대표(청년장사꾼), 배성기 대표(국가대표 과일촌) 등은 “스카쇼(스타트업의 날카로운 이야기 쇼”를 통해 성공한 청년상인 선배로서 장사에 대한 고민과 해법을 제시한다.
 
중소벤처기업부 이호현 상생협력정책관은 “비록 실패사례도 있지만, 어렵고 힘든 상황을 극복하고 창업에 성공해 눈부신 성장을 거듭하는 청년상인들이 많이 나오고 있다”며 “실제로 이들이 전통시장을 변화시키고 침체된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어 원도심 등 지역경제를 되살리고, 전통시장을 외면했던 젊은 고객들을 다시 시장으로 불러오고 있다”고 전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이번 워크숍을 통해 청년상인들이 상호 협력해야 발전할 수 있다는 공감대를 마련하고, 향후 청년상인 권익보호와 상생발전에 필요한 청년상인 전국 조직화를 유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권역별 워크숍 및 전국 워크숍 정례화, 상호 방문 및 벤치마킹, 우수시장 박람회 등 대규모 행사 공동개최 등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대전=포비즈미디어/김선영 기자)  young@forbiz.net


관련기사